아침에 눈을 뜨면 출근하고 싶은 회사 LG유플러스에서 함께 만듭니다

LG U+는 아침에 눈을 뜨면 출근하고 싶은 회사를 만들어 나갑니다

LG유플러스는 구성원들이 ‘아침에 눈을 뜨면 출근하고 싶은 회사’를 만들기 위해 경청과 배려에 기반한 인간존중경영문화를 조성하고 있습니다.
'일과 삶의 균형', '조직분위기', '일', '사회공헌' 의 4가지 추진 방향을 가지고 즐거운직장 활동을 통해 구성원들의 감동과 정서적 몰입을 추구합니다.

즐거운 직장 : 일과 삶의 균형(가화만사성, 심신의 건강), 조직 분위기(재미, 소통, 인정/격려, 긍정문화), 일(직무가치, 경력개발, 일하는 방식, 창의적 근무환경), 사회 공헌(임직원 기부, 임직원 봉사)

일과 삶의 균형

LG유플러스는 일과 삶의 균형을 위한 ‘가화만사성’ 프로그램과 ‘심신의 건강’ 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.
’가화만사성’은 부모초청 감사의 날, 연애특강, 결혼 및 출산축하 선물, 가족캠핑, 육아특강 등 미혼기부터 자녀독립기까지 전 생애주기를 아우르는 다양한 프로그램들로 구성되어 있습니다. 전국에서 근무하는 구성원의 마음건강을 위해 전국 심리상담 서비스를 제공하고, U+ 행복명상을 실시합니다. 이 외에도 사옥 내 피트니스센터, 체어 테라피를 받을 수 있는 힐링 플레이스 운영 등 구성원의 신체건강 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. 또한, 구성원의 정시퇴근 문화 정착을 통해 ‘일과 삶의 균형’을 이룰 수 있도록 PC OFF 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.


조직 분위기

온라인 칭찬메시지와 오프라인 칭찬/감사카드를 통해 칭찬/감사 문화를 정착하고 있으며, 온라인 칭찬메시지 1건당 1천원을 적립하여 청각장애 아동에게 보청기를 지원하는 ‘울타리 캠페인’을 연계하고 있습니다.
구성원의 여가생활 및 자기계발 지원을 위한 ‘Joyful Culture’와 20여 개가 넘는 인포멀 그룹(사내 동호회)활동, 구성원의 월요병 극복을 위한 출근길 깜짝 선물 발송이벤트 ‘TGIM U+’으로 직장생활에 재미를 더하고 있습니다. 조직 곳곳에 즐거운직장 문화를 전파하는 CA(Change Agent), 사옥별 통통데이 프로그램은 구성원 간 원활한 소통을 돕습니다. 또한, 일등 DNA 어워드를 통해 임직원들의 노고에 대한 확실한 인정과 격려문화를 정착시키고 있습니다.


효율적으로 일하는 방식과 창의적이고 자율적인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합니다. 업무 집중화를 통해 매월 두 번째, 세 번째 수요일에 1시간 일찍 퇴근하는 Smart Working Day와 자율 복장제가 그 대표적인 예입니다. 형식에 구애 받지 않는 보고 문화를 활성화하고, ‘스마트 회의룰’ 을 통해 회의 및 보고 문화 개선캠페인을 전개하고 있습니다.
‘아트&힐링 갤러리’ 운영, 출·퇴근 및 점심시간 음악, 다트 놀이기구 설치 등으로 구성원들의 오감을 자극하는 창의적인 근무환경을 꾸며 나갑니다. 더불어 수시/정기 사내공모 등 다양한 경력개발 프로그램을 추진하여 구성원의 역량 개발 및 자기성장의 기회를 제공하고 있습니다.


사회공헌

임직원이 즐겁게 기부와 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‘즐거운 나눔 ON+’의 고유한 사내 CSR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습니다.
어려운 동료와 이웃을 돕는 소액모금 캠페인 ‘천원의 사랑’, 장애가정 청소년을 자립을 돕는 ‘두드림 U+ 요술통장’, 장애가정의 안전한 보금자리를 지원하는 ‘임원사회공헌기금’ 등 정기 기부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습니다.
또한, 시각장애인을 위한 임직원의 목소리 기부 재능봉사 ‘U+ 보네이션’, 조직별로 진행되는 ‘1팀 1나눔’, 타사 미혼임직원과 함께 나눔을 실천하는 ‘싱글ON’, 임원 애장품과 광고모델 의상으로 진행되는 나눔경매 등 다양한 임직원 참여 나눔활동을 통해 세상에 온기를 더해가고 있습니다.

즐거운 나눔 : 모든 U+임직원의 즐거운 나눔으로 세상에 온기를 더하다